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  • 청춘아레나 2018-서울

<청춘아레나 2018-서울 : 마지막 축제>

 

마지막이라는 단어가 주는 힘은 참 놀랍습니다.

만약 내일이 당신에게 주어진 마지막 하루라면 어떨까요?

타인과의 비교는 무력해지고

돈과 같은 물질적인 존재도 힘을 잃을 거예요.

 

그래서 우리는 생각했습니다.

오늘이 마치 우리 생의 마지막 하루인 것처럼

그렇게 즐길 수 있는 축제를 만들면 어떨까?

 

나의 진심을 외면하지 않는 하루.

타인이 아닌 오롯이 내가 중심인 시간.
내일의 걱정과 고단함은 잊고 
지금 이 순간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축제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