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  • 청춘페스티벌2017

내 길을 걷고 있다 생각하면, 나에게 주문을 걸어봐요

 

세상은 모두에게 정해진 길이 있다하고, 우리는 그 길을 따라 가죠.

하지만, 막상 그 길을 향해 걷고 있는 지금의 나는 어떤가요?

'정말 내 선택이 맞았을까? 이렇게 열심히 노력했는데, 내 길이 아니면 어떡하지?'

 

불안하고 두려운 마음에 지쳐있진 않나요?

 

남들과 같은 길을 가는 것이 꼭 정답이라고 할 수 없어요.

지금이라도 나만의 길을 만들어 나가보는 건 어떨까요?

 

아마 처음에는 두려울 거예요.

그럴 땐 조급해하지 말고 주문을 걸어봐요.

'어떻게든 되겠지!'